'8뉴스' 정준영, 성관계 불법 영상 카톡 그룹방에 유포.."죄책감 無, 여성이 물건"

'8뉴스' 정준영, 성관계 불법 영상 카톡 그룹방에 유포"죄책감 無, 여성이 물건"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SBS '8뉴스'가 가수 정준영이 수차례 불법 영상 유포를 해왔다고 단독 보도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그룹 빅뱅의 승리가 포함된 카카오톡 채팅방에서 가수 정준영이 불법 촬영 영상을 유포했다고 보도했다 SBS에 따르면 2015년 말부터 정준영이 촬영한 몰카로 인해 피해 받은 여성만 10명이었다 SBS는 대화 내용에 대해 "성범죄를 저지르고도 죄책감은 찾아볼 수 없었고 여성을 물건으로 취급했다"라고 밝혔다 공개된 대화 내용에 따르면 정준영은 친구 김모씨에게 한 여성과 성관계를 했다고 자랑했고, 영상을 전송했다

피해 여성은 유출을 우려해 신고하지 못했다 이에 정준영은 다른 친구에게 동영상을 전송한 것을 들켰다고 말하며 웃었다 2016년 정준영은 "오늘 만난 여자랑 관계했다"라고 말하며 또 다시 영상을 전송했다 SBS는 "정준영 씨의 카카오톡 방 멤버들은 성관계를 맺는지 중계하듯 대화했고 영상을 독촉했고, 몰래 촬영한 사진과 영상을 돌려봤다"라고 전했다 이에 피해자 여성은 SBS에 "처벌을 원한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성접대 의혹에 휩싸였던 승리가 포함된 채팅방에서 불법 촬영된 영상과 사진이 공유됐다고 밝혔다 특히 해당 채팅방에는 승리를 제외한 또 다른 남성 가수들이 참여했다고 전해져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사진 = SBS 방송화면]- ⓒ마이데일리(wwwmydailyco

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